1/400sec | F/5.6 | 55.0mm | ISO-100

 

 

먹골역의 다이소와 롯데마트를 지나다보면

항상 커피나무라는 카페를 지나게 된다

 

1/60sec | F/5.6 | 55.0mm | ISO-160

 

 

이 카페는 주변 분위기랑 너무 안어울릴 정도로 내부 분위기가 이쁘다

게다가 앞쪽에는 케이크가 진열되어있는데 너무 먹음직스럽게 생겨서 꼭 한번쯤 쳐다보게된다

오늘은 휴가 복귀 전 마지막 날이니 케이크를 보고있지만 않고 한번 먹어보기로 하였다

 

 

1/60sec | F/5.6 | 55.0mm | ISO-1250

 

손님이 많아서 아르바이트생은 항상 분주한 모습이다.

이 카페는 2층까지 있는데 2층은 가보지 않아서 어떻게 생겼는지 모르겠다.

 

나는 블루베리 치즈케이크와 아메리카노를 주문했다.

아메리카노 맛은 사실 내가 먹기엔 어느 카페를 가거나 거기서 거기인 것 같지만

커피를 좋아하는 사람은 아메리카노의 맛도 구별해낼 줄 안다고 한다.

 

 

 

1/60sec | F/5.6 | 55.0mm | ISO-1250

 

휴가복귀 다음날부터 난 당직 근무를 서게 되는데

당직 근무를 서게 되면 그 다음날 낮에 '근무자 취침'이라는 것을 하게 된다.

잠을 못자게 방해하는 방송소리와 햇빛때문에 커피나무 옆에 있는 다이소에서 안대와 이어플러그를 사게 됐다.

 

 

아르바이트생은 안에 사장님이 있어서 그런지 매우 친절하였다 ㅎㅎ

 

 

1/60sec | F/5.6 | 55.0mm | ISO-1000

 

카페 안에는 회색 벽에 액자들이 여러가지 걸려있다.

 

1/60sec | F/8.0 | 55.0mm | ISO-3200

 

케이크는 진열돼 있는것을 꺼내주기만 하면 되고 아메리카노만 준비하면 돼서 그런지

내가 주문한 블루베리 치즈케이크와 아메리카노는 금방 나왔다 ㅎㅎ

맛은 내가 먹어본 케이크중에 아주 맛있는 편이었다.

 

블루베리 치즈 케이크는 6500원이고 아메리카노는 2800원이다.

케이크가 왜이렇게 비싸냐고 이야기 할 수도 있지만 다른 카페에 비하면 더 맛있고 크기도 좀 더 큰편이어서

납득 할 수 있을만한 가격이라고 생각한다.

전역하고나면 일주일에 한번즈음은 찾아와 이곳에서 케이크를 먹으며 독서를 하거나 과제를 하거나 하고싶다.

 

 

★★★★☆

저작자 표시
신고

1/60sec | F/1.8 | 55.0mm | ISO-500

 


 

옷가게를 돌아다니다가 너무 목이 마르던 차에

엔터식스의 공차라는 카페를 발견해서 음료를 마시기로 했다


1/60sec | F/4.0 | 55.0mm | ISO-640

공차


1/60sec | F/4.0 | 55.0mm | ISO-500

공차의 메뉴판이다.

이곳에서 음료를 주문하면 당도랑 얼음을 선택할 수 있다

내가 주문한 음료는 패션후르츠 그린티 에이드라는 음료였다.


1/60sec | F/4.0 | 55.0mm | ISO-800

맥주와 비슷한 색이다.

나는 얼음 50%에 당도70% 를 선택했는데 솔직히 너무 달았다.

그리고 그린티와 패션후르츠의 맛이 조화가 잘 안되는 느낌이었다.

양도 너무 적은데에 비해 가격이 4300원이나 하니 가성비도 꽝이었다.

다신 공차를 찾지 않을 것 같다.


☆☆☆☆☆


저작자 표시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