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sec | F/1.8 | 55.0mm | ISO-3200

 

1/60sec | F/1.8 | 55.0mm | ISO-4000

 

 

장미축제 때 그렇게 찾아도 없던 led장미를 축제가 끝난 다음날에서야 발견했다.

난 ddp를 갈 팔요가 없다. led장미가 집 앞에 있기 때문 ㅎㅎ

근데 이사진 다시보니 진짜 못찍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일상 > 사색'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 누구도 객관적인 사고를 할 수 없다  (0) 2017.05.24
Hidden place  (0) 2017.05.23
마시내 탕수육 먹으러 논현가던 길  (0) 2017.05.19
종각  (0) 2017.05.19
2017년 5월 11일 사지방에서  (2) 2017.05.11

사진이 너무 많다보니 보정하는데만 해도 한나절이다

21일은 장미축제 마지막 날이었다.

마지막 날인데도 가보지 못한 곳이 너무 많았다.

오늘은 중화동쪽의 중랑천으로 가보기로 했다


1/2000sec | F/1.8 | 55.0mm | ISO-100




1/640sec | F/1.8 | 55.0mm | ISO-100


중랑천으로 내려가는 길에 찍은 장미 사진들





1/4000sec | F/1.8 | 55.0mm | ISO-100



중랑천 쪽에는 하루종일 봐도 모자랄 정도로 많은 것들이 있었다

일단 우리집 앞에 열린 시장처럼 이곳에서도 먹거리들을 팔았고

여러가지 예술작품들과 사진들이 전시되어있었다

그리고 디스코팡팡과 놀이기구들도 몇가지 있었다.

놀이기구들은 대부분 어린이들을 위한 것들이라서 내가 타기에는 안맞았다

그래서 나는 먹을거리 쪽으로 눈길을 돌렸다 ㅎㅎ



1/640sec | F/1.8 | 55.0mm | ISO-100

전구모양 병에 담긴 음료수를 파는 가게가 있엇다



1/5000sec | F/1.8 | 55.0mm | ISO-100


이곳에서 위는 하얗고 밑으로 갈수록 짙은 파란색인 블루레몬에이드를 마셨는데

바다가 생각나는 색이었다. 이 에이드는 3000원이고 전구모양 병에 담긴 음료수는 5천원이다.

전구모양 음료수 병은 더 작았는데 이 음료수들이 왜 3000원 5000원인지 보니

내가산 블루레몬 에이드는 빨대에 초록색 작은 불빛이 나오는 led를 달아주는 반면

전구모양 병에 담긴 음료는 병 자체가 빛나서 아주 예뻤다.

요즘 전구모양 음료수들이 유행한다더니 왜 유행하는지 알 것 같았다.

이 음료수를 밤에 샀어야했는데 아쉽다



1/2500sec | F/1.8 | 55.0mm | ISO-100

1/2000sec | F/1.8 | 55.0mm | ISO-100

1/3200sec | F/1.8 | 55.0mm | ISO-100



1/2000sec | F/1.8 | 55.0mm | ISO-100

망원시장에서나 볼 것 같은 맛있는 음식들을 파는 푸드트럭들이 많이 있었다.

수제버거도 있고 핫도그도 있고 새우요리도 있고 등등..

하나하나 다 먹어보고싶었지만 곧 점심을 먹어야 했기 때문에 자제했다

대신 저녁에 또 오기로 했다.


장미 열차가 있었는데 같은곳을 뱅글뱅글 돌았다.

보기는 좋았지만 재밌어보이지는 않았다 ㅎㅎ..

1/5000sec | F/1.8 | 55.0mm | ISO-100

기린모양 조형물. 밤이되면 이 기린이 반짝반짝 빛난다고 한다.


1/2500sec | F/1.8 | 55.0mm | ISO-100

장미축제때만 설치되는 이 무대에는 밤마다 연예인이와서 진행을 한다.

나도 오고싶었지만 덥기도 하고 밤에 이곳을 내려오려면 줄을 서서 내려온다고 하기에 그냥 포기했다.

첫째날은 누가온지 모르겠는데 둘째 날에는 로꼬가 왔다고 한다. 셋째날은 홍진영이 온다고 하던데

홍진영이 보고싶지만 어쩔 수가 없다 ㅋㅋㅋ



1/4000sec | F/1.8 | 55.0mm | ISO-100


중랑천은 저녁에 오기로하고 아빠랑 같이 시장에서 음식을 먹기로 했다.

홍어회무침과 막창 돼지껍데기와 묵사발 팥빙수 등을 먹었다.

사실 막창이랑 돼지껍데기는 합쳐서 16000원 정도로 엄청 비쌌는데 맛은 별로였다.

홍어회무침은 먹을만했으나 10000원임에 비해 양이 너무 적었다.

제일 맛있었던 것은 3000원짜리 묵사발이었다 ㅠㅠ



1/4000sec | F/1.8 | 55.0mm | ISO-100


저 순대가 5천원어치라는게 믿겨지지가 않았다.

축제니깐 참는다 ㅎㅎ..


전병은 어제도 먹었지만 맛있어서 또 사먹었다.

만두같은 맛이다.


1/1250sec | F/1.8 | 55.0mm | ISO-100


막걸리를 마시면서 얘기를 하다보니 시간이 금방 가더라

장미축제 마지막 날의 낮은 그냥 그렇게 지나가버렸다.













저작자 표시
신고

'보물창고 > 추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미축제 마지막날 [밤]  (0) 2017.05.22
장미축제 마지막날 [낮]  (0) 2017.05.22
장미축제 2일차  (0) 2017.05.20
장미 축제 1일차  (0) 2017.05.20


축제 두번째 날은 일부러 낮에 장터를 다녀왔다

낮은 밤보다 사람이 없다







1/500sec | F/4.0 | 55.0mm | ISO-100


가게마다 마실것을 파는데 아이스박스안에 얼음물과 함께 들어있다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80sec | F/4.0 | 28.0mm | ISO-100


1/125sec | F/4.0 | 28.0mm | ISO-100



1/200sec | F/4.0 | 55.0mm | ISO-100


1/100sec | F/4.0 | 28.0mm | ISO-100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80sec | F/4.0 | 28.0mm | ISO-100


1/32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확실히 더 적어보이는 사람 수 ..

어제보단 여유로워서 역시 좋다 ㅎㅎ





1/320sec | F/4.0 | 55.0mm | ISO-100


내가 좋아하는 동부시장 닭꼬치집도 이곳에서 만날 수 있었다 반가웠다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80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1/400sec | F/4.0 | 55.0mm | ISO-100



낮에 가서 먹은 음식은 떡볶이와 핫도그, 청포도맛 슬러시와 김밥 등이 있었다.


1/100sec | F/4.0 | 55.0mm | ISO-100



1/800sec | F/4.0 | 55.0mm | ISO-100



1/1600sec | F/4.0 | 55.0mm | ISO-100


1/200sec | F/4.0 | 55.0mm | ISO-100


배가 불러서 다 먹어보지는 못했지만 장미칵테일이랑 장미라떼 그리고 사진에 보이는 초콜렛 분수가 맛있어보였다



슬러시를 다 먹어갈때쯤에 축제를 같이 온 정성이랑 엄마가 안보이길래 찾아다니느라 열이 받아있을때 쯤

장미구경을 한번도 안했다는 생각이 들었다.

장미축제는 장미꽃을 구경하는 데에 가장 의미가 있을텐데 여태까지 먹을것에만 관심이 있었던 것이다

그래서 뚝방길 위로 향했다



1/32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1/1000sec | F/4.0 | 55.0mm | ISO-100

1/500sec | F/4.0 | 55.0mm | ISO-100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320sec | F/4.0 | 55.0mm | ISO-100

1/400sec | F/4.0 | 55.0mm | ISO-100

1/500sec | F/4.0 | 55.0mm | ISO-100

1/500sec | F/4.0 | 55.0mm | ISO-100

1/200sec | F/4.0 | 55.0mm | ISO-100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400sec | F/4.0 | 55.0mm | ISO-100


1/400sec | F/4.0 | 55.0mm | ISO-100


올라가자마자 예쁜 꽃들과 꽃으로 만든 조형물들이 펼쳐져 있었다

나는 셔터를 누르느라 바빴다 ㅎㅎ

이 많은 사진들을 보정하느라 시간이 걸릴 것은 잊은채로



1/200sec | F/4.0 | 55.0mm | ISO-100


공연을 하기위한 무대도 새로 설치되어있었는데

꽃구경을 하느라 공연을 볼 여유까지는 없었다


1/400sec | F/4.0 | 55.0mm | ISO-100


유니세프에서 포토존을 마련해준 것 같다.

난 유니세프 인형을 찍고싶었을 뿐인데

인형옆 의자에 앉아있던 여자애가 내 카메라를 자꾸 의식해서 찍기가 좀 민망했다


1/125sec | F/4.0 | 55.0mm | ISO-100

1/100sec | F/4.0 | 55.0mm | ISO-100

1/200sec | F/4.0 | 55.0mm | ISO-100


장미 전망대 라는 곳이 생겼는데 저 전망대 안에는 여러종류의 장미꽃들의 이름과 설명이 적혀져있다.

사실 제작년까지도 장미정원의 장미꽃옆에 장미이름정도는 팻말로 적혀있었다

장미들에 대해 더 자세히 알고싶어서 검색해봤으나 아무것도 나오지 않았다.

네이버에도 나오지않는 지식을 장미 전망대에서 얻을 수 있다 ㅎㅎ

전망대에 올라가서 바깥을 바라보면 중랑천의 장미 길을 한눈에 구경할 수 있었다.


1/40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1/500sec | F/4.0 | 55.0mm | ISO-100

1/160sec | F/4.0 | 28.0mm | ISO-100

1/160sec | F/4.0 | 28.0mm | ISO-100

1/160sec | F/4.0 | 28.0mm | ISO-100


그야말로 장관이었다.

사진찍기 좋아하는 누군가와 함께오면 인생샷을 건질 수 있을 것만 같은 화사한 길이다.

아마 축제가 끝나고나서도 한동안은 저 장미들이 그대로 있을텐데

그때가 되면 난 복귀를 해야해서 이곳에 없다 ㅜㅜ 참 아쉽다.


1/60sec | F/4.0 | 28.0mm | ISO-125


장미 조형물들을 볼때마다 인조가 아닌가 싶어서 한번씩 만져보는데

전부다 생화다. 어떻게 저렇게 이쁘게 잘 만들었을까



1/200sec | F/4.0 | 28.0mm | ISO-100


장미축제 입구

제작년까지는 축제때만 현수막으로 만들어서 축제임을 알렸는데 올해부터는 많이 신경을 쓴 것 같다.

이 축제가 점점 커져서 우리 동네가 더 유명해졌으면 좋겠다 ㅎㅎ


1/1600sec | F/1.8 | 55.0mm | ISO-100


1/125sec | F/4.0 | 28.0mm | ISO-100






1/100sec | F/4.0 | 28.0mm | ISO-100


내눈에 제일 신기했던 장미는 이 파란색 장미였다.

파란색 장미 자체를 처음봐서 당연히 인조인 줄 알았는데

만져보니 생화였다 향기도 났다.












저작자 표시
신고

'보물창고 > 추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미축제 마지막날 [밤]  (0) 2017.05.22
장미축제 마지막날 [낮]  (0) 2017.05.22
장미축제 2일차  (0) 2017.05.20
장미 축제 1일차  (0) 2017.05.20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