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sec | F/1.8 | 55.0mm | ISO-2000

축제는 끝났다

먹을거리를 팔던 사람들은 테이블을 접고 집으로 돌아갈 준비를 하고있었다.


1/60sec | F/1.8 | 55.0mm | ISO-4000

길을 걸으면 비어있는 천막들이 줄지어 있는것 만이 보였다

더이상 뚝방 밑 도로에는 볼 것이 없었다

난 뚝방으로 올라가기로 했다.




1/60sec | F/1.8 | 55.0mm | ISO-250

축제가 끝나도 장미터널의 led들은 화려하게 빛난다

이 led들은 28일까지 빛날 예정이라고 한다

다행히 그날은 내 휴가 복귀 다음날이다 나는 그날까지 이 화려한 led들을 마음껏 즐기려고 한다.


1/60sec | F/1.8 | 55.0mm | ISO-1250

1/60sec | F/1.8 | 55.0mm | ISO-2000

1/60sec | F/1.8 | 55.0mm | ISO-3200


밤 10시 30분이나 됐지만 사진을 찍으려고 사람들이 모여있었다.

이곳은 축제중에 제일 다양한 종의 장미가 있는 곳이다.

나는 장미를 20분정도 구경하며 사진을 찍었다.





1/60sec | F/1.8 | 55.0mm | ISO-5000

축제는 끝났지만 장미는 최소 두달동안은 남아있을 예정이다.





1/60sec | F/1.8 | 55.0mm | ISO-2000

1/60sec | F/1.8 | 55.0mm | ISO-3200

나도 장미옆에서 사진을 찍었다 ㅎㅎ

사진 작가가 사진을 아주 잘찍어줬다


1/60sec | F/1.8 | 55.0mm | ISO-1250

꽃을 조금 구경하다가 우리는 밑으로 내려갔다

중랑천에는 더 화려한 불빛들이 기다리고 있었다

예상치 못하게도 칸이 나눠져있는 스튜디오가 있었다

사람들더러 인생샷을 찍으라고 누군가가 무료로 개방해놓은 곳이었다.

1/60sec | F/1.8 | 55.0mm | ISO-1600

1/60sec | F/1.8 | 55.0mm | ISO-1600

1/60sec | F/1.8 | 55.0mm | ISO-1000

스튜디오에서 사진을 찍었는데

여기서 나는 조명의 중요성을 깨달았다

조명이 그렇게 비싸보이는 것도 아니었다

전역하고나면 조명을 하나정도 살까 생각중이다.





1/60sec | F/1.8 | 55.0mm | ISO-500

물고기와 장미축제가 무슨 상관인지는 모르겠지만

물고기모양으로 빛나는 조명들이 잔뜩 걸려있었다. 어쨌거나 보기는 좋았다 ㅎㅎ


1/60sec | F/1.8 | 55.0mm | ISO-500

1/60sec | F/1.8 | 55.0mm | ISO-1000

이외에도 다양한 조명들이 있었는데

이곳을 걷고있으면 마치 꿈속을 걷는 것 같았다.








1/60sec | F/1.8 | 55.0mm | ISO-6400

그렇게 우리는 중화동쪽으로 쭉 걸었다

축제의 끝을 보기 위해서



1/60sec | F/1.8 | 55.0mm | ISO-3200

어렸을 때부터 항상 중랑천을 걸을때마다 보이던 거대한 나무가 보였다.

1/25sec | F/1.8 | 55.0mm | ISO-6400

이 나무를 이용해서 뭔가를 보여주고싶은 모양이었다

불빛을 빛춰서 장미모양의 무늬를 만들어내며 듣기좋은 음악을 틀어줬다.

너무 황홀해서 영상으로 남겨놓지 않을 수가 없었다.



1/60sec | F/1.8 | 55.0mm | ISO-3200

중화동쪽에 도착하니 디스코 팡팡이 마지막 영업을 하고있었다

진행자는 이번이 마지막 영업임을 알리며 '2017년 안녕!'이라고 하였다.

장미축제가 마지막임을 알리는 멘트였다.




디스코팡팡에서 점프를 하는 학생이 있었는데 월미도에서 섭외를 해온 사람이라고 한다.

나는 디스코팡팡을 한번도 타보지 못했는데 

저렇게 허구헌날 디스코팡팡만 타서 익숙한 나머지 점프까지 할수있는 사람이 있구나 싶어 신기했다


1/60sec | F/1.8 | 55.0mm | ISO-6400

행복이도 아쉬워하는 눈빛으로 디스코 팡팡을 바라보았다 ㅜㅜ

1/60sec | F/1.8 | 55.0mm | ISO-4000

사람들이 떠나고 남은 쓰레기들과 테이블들.

매우 허전해보인다

폭풍이 지나간것같은 느낌

무대도 끝났고 축제도 끝났다


중랑천에서 장미축제의 끝을 구경한 우리는 다시 뚝방길로 올라와서 집으로 걸어오기로 하였다.



1/60sec | F/1.8 | 55.0mm | ISO-2500

나무던 울타리던 상관없이 모든 곳에 led가 휘감겨져 있었고 빛나고있었다

지나가다가 나무가 예뻐서 사진을 찍었다 ㅎㅎ



1/60sec | F/1.8 | 55.0mm | ISO-1000

1/60sec | F/1.8 | 55.0mm | ISO-2500




집에 가는 길은 그 어떤 때보다 화려했다

마치 마지막이라서 더 화려한 것 같았다

촛불이 꺼지기 전에 제일 열정적으로 활활 타오르듯이



그렇게 울타리를 지나서 묵동교회 앞으로 다시 내려왔다 ㅎㅎ

1/60sec | F/1.8 | 55.0mm | ISO-3200

이제는 정리하는 사람들조차 없어진 빈 천막들만이 남아있었다.

안녕 장미축제 안녕 2017년의 봄꽃들

내년에 또 보자



저작자 표시
신고

'보물창고 > 추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미축제 마지막날 [밤]  (0) 2017.05.22
장미축제 마지막날 [낮]  (0) 2017.05.22
장미축제 2일차  (0) 2017.05.20
장미 축제 1일차  (0) 2017.05.20

사진이 너무 많다보니 보정하는데만 해도 한나절이다

21일은 장미축제 마지막 날이었다.

마지막 날인데도 가보지 못한 곳이 너무 많았다.

오늘은 중화동쪽의 중랑천으로 가보기로 했다


1/2000sec | F/1.8 | 55.0mm | ISO-100




1/640sec | F/1.8 | 55.0mm | ISO-100


중랑천으로 내려가는 길에 찍은 장미 사진들





1/4000sec | F/1.8 | 55.0mm | ISO-100



중랑천 쪽에는 하루종일 봐도 모자랄 정도로 많은 것들이 있었다

일단 우리집 앞에 열린 시장처럼 이곳에서도 먹거리들을 팔았고

여러가지 예술작품들과 사진들이 전시되어있었다

그리고 디스코팡팡과 놀이기구들도 몇가지 있었다.

놀이기구들은 대부분 어린이들을 위한 것들이라서 내가 타기에는 안맞았다

그래서 나는 먹을거리 쪽으로 눈길을 돌렸다 ㅎㅎ



1/640sec | F/1.8 | 55.0mm | ISO-100

전구모양 병에 담긴 음료수를 파는 가게가 있엇다



1/5000sec | F/1.8 | 55.0mm | ISO-100


이곳에서 위는 하얗고 밑으로 갈수록 짙은 파란색인 블루레몬에이드를 마셨는데

바다가 생각나는 색이었다. 이 에이드는 3000원이고 전구모양 병에 담긴 음료수는 5천원이다.

전구모양 음료수 병은 더 작았는데 이 음료수들이 왜 3000원 5000원인지 보니

내가산 블루레몬 에이드는 빨대에 초록색 작은 불빛이 나오는 led를 달아주는 반면

전구모양 병에 담긴 음료는 병 자체가 빛나서 아주 예뻤다.

요즘 전구모양 음료수들이 유행한다더니 왜 유행하는지 알 것 같았다.

이 음료수를 밤에 샀어야했는데 아쉽다



1/2500sec | F/1.8 | 55.0mm | ISO-100

1/2000sec | F/1.8 | 55.0mm | ISO-100

1/3200sec | F/1.8 | 55.0mm | ISO-100



1/2000sec | F/1.8 | 55.0mm | ISO-100

망원시장에서나 볼 것 같은 맛있는 음식들을 파는 푸드트럭들이 많이 있었다.

수제버거도 있고 핫도그도 있고 새우요리도 있고 등등..

하나하나 다 먹어보고싶었지만 곧 점심을 먹어야 했기 때문에 자제했다

대신 저녁에 또 오기로 했다.


장미 열차가 있었는데 같은곳을 뱅글뱅글 돌았다.

보기는 좋았지만 재밌어보이지는 않았다 ㅎㅎ..

1/5000sec | F/1.8 | 55.0mm | ISO-100

기린모양 조형물. 밤이되면 이 기린이 반짝반짝 빛난다고 한다.


1/2500sec | F/1.8 | 55.0mm | ISO-100

장미축제때만 설치되는 이 무대에는 밤마다 연예인이와서 진행을 한다.

나도 오고싶었지만 덥기도 하고 밤에 이곳을 내려오려면 줄을 서서 내려온다고 하기에 그냥 포기했다.

첫째날은 누가온지 모르겠는데 둘째 날에는 로꼬가 왔다고 한다. 셋째날은 홍진영이 온다고 하던데

홍진영이 보고싶지만 어쩔 수가 없다 ㅋㅋㅋ



1/4000sec | F/1.8 | 55.0mm | ISO-100


중랑천은 저녁에 오기로하고 아빠랑 같이 시장에서 음식을 먹기로 했다.

홍어회무침과 막창 돼지껍데기와 묵사발 팥빙수 등을 먹었다.

사실 막창이랑 돼지껍데기는 합쳐서 16000원 정도로 엄청 비쌌는데 맛은 별로였다.

홍어회무침은 먹을만했으나 10000원임에 비해 양이 너무 적었다.

제일 맛있었던 것은 3000원짜리 묵사발이었다 ㅠㅠ



1/4000sec | F/1.8 | 55.0mm | ISO-100


저 순대가 5천원어치라는게 믿겨지지가 않았다.

축제니깐 참는다 ㅎㅎ..


전병은 어제도 먹었지만 맛있어서 또 사먹었다.

만두같은 맛이다.


1/1250sec | F/1.8 | 55.0mm | ISO-100


막걸리를 마시면서 얘기를 하다보니 시간이 금방 가더라

장미축제 마지막 날의 낮은 그냥 그렇게 지나가버렸다.













저작자 표시
신고

'보물창고 > 추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미축제 마지막날 [밤]  (0) 2017.05.22
장미축제 마지막날 [낮]  (0) 2017.05.22
장미축제 2일차  (0) 2017.05.20
장미 축제 1일차  (0) 2017.05.20


축제 두번째 날은 일부러 낮에 장터를 다녀왔다

낮은 밤보다 사람이 없다







1/500sec | F/4.0 | 55.0mm | ISO-100


가게마다 마실것을 파는데 아이스박스안에 얼음물과 함께 들어있다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80sec | F/4.0 | 28.0mm | ISO-100


1/125sec | F/4.0 | 28.0mm | ISO-100



1/200sec | F/4.0 | 55.0mm | ISO-100


1/100sec | F/4.0 | 28.0mm | ISO-100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80sec | F/4.0 | 28.0mm | ISO-100


1/32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확실히 더 적어보이는 사람 수 ..

어제보단 여유로워서 역시 좋다 ㅎㅎ





1/320sec | F/4.0 | 55.0mm | ISO-100


내가 좋아하는 동부시장 닭꼬치집도 이곳에서 만날 수 있었다 반가웠다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80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1/400sec | F/4.0 | 55.0mm | ISO-100



낮에 가서 먹은 음식은 떡볶이와 핫도그, 청포도맛 슬러시와 김밥 등이 있었다.


1/100sec | F/4.0 | 55.0mm | ISO-100



1/800sec | F/4.0 | 55.0mm | ISO-100



1/1600sec | F/4.0 | 55.0mm | ISO-100


1/200sec | F/4.0 | 55.0mm | ISO-100


배가 불러서 다 먹어보지는 못했지만 장미칵테일이랑 장미라떼 그리고 사진에 보이는 초콜렛 분수가 맛있어보였다



슬러시를 다 먹어갈때쯤에 축제를 같이 온 정성이랑 엄마가 안보이길래 찾아다니느라 열이 받아있을때 쯤

장미구경을 한번도 안했다는 생각이 들었다.

장미축제는 장미꽃을 구경하는 데에 가장 의미가 있을텐데 여태까지 먹을것에만 관심이 있었던 것이다

그래서 뚝방길 위로 향했다



1/32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1/1000sec | F/4.0 | 55.0mm | ISO-100

1/500sec | F/4.0 | 55.0mm | ISO-100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320sec | F/4.0 | 55.0mm | ISO-100

1/400sec | F/4.0 | 55.0mm | ISO-100

1/500sec | F/4.0 | 55.0mm | ISO-100

1/500sec | F/4.0 | 55.0mm | ISO-100

1/200sec | F/4.0 | 55.0mm | ISO-100

1/250sec | F/4.0 | 55.0mm | ISO-100

1/400sec | F/4.0 | 55.0mm | ISO-100


1/400sec | F/4.0 | 55.0mm | ISO-100


올라가자마자 예쁜 꽃들과 꽃으로 만든 조형물들이 펼쳐져 있었다

나는 셔터를 누르느라 바빴다 ㅎㅎ

이 많은 사진들을 보정하느라 시간이 걸릴 것은 잊은채로



1/200sec | F/4.0 | 55.0mm | ISO-100


공연을 하기위한 무대도 새로 설치되어있었는데

꽃구경을 하느라 공연을 볼 여유까지는 없었다


1/400sec | F/4.0 | 55.0mm | ISO-100


유니세프에서 포토존을 마련해준 것 같다.

난 유니세프 인형을 찍고싶었을 뿐인데

인형옆 의자에 앉아있던 여자애가 내 카메라를 자꾸 의식해서 찍기가 좀 민망했다


1/125sec | F/4.0 | 55.0mm | ISO-100

1/100sec | F/4.0 | 55.0mm | ISO-100

1/200sec | F/4.0 | 55.0mm | ISO-100


장미 전망대 라는 곳이 생겼는데 저 전망대 안에는 여러종류의 장미꽃들의 이름과 설명이 적혀져있다.

사실 제작년까지도 장미정원의 장미꽃옆에 장미이름정도는 팻말로 적혀있었다

장미들에 대해 더 자세히 알고싶어서 검색해봤으나 아무것도 나오지 않았다.

네이버에도 나오지않는 지식을 장미 전망대에서 얻을 수 있다 ㅎㅎ

전망대에 올라가서 바깥을 바라보면 중랑천의 장미 길을 한눈에 구경할 수 있었다.


1/400sec | F/4.0 | 55.0mm | ISO-100

1/640sec | F/4.0 | 55.0mm | ISO-100

1/500sec | F/4.0 | 55.0mm | ISO-100

1/160sec | F/4.0 | 28.0mm | ISO-100

1/160sec | F/4.0 | 28.0mm | ISO-100

1/160sec | F/4.0 | 28.0mm | ISO-100


그야말로 장관이었다.

사진찍기 좋아하는 누군가와 함께오면 인생샷을 건질 수 있을 것만 같은 화사한 길이다.

아마 축제가 끝나고나서도 한동안은 저 장미들이 그대로 있을텐데

그때가 되면 난 복귀를 해야해서 이곳에 없다 ㅜㅜ 참 아쉽다.


1/60sec | F/4.0 | 28.0mm | ISO-125


장미 조형물들을 볼때마다 인조가 아닌가 싶어서 한번씩 만져보는데

전부다 생화다. 어떻게 저렇게 이쁘게 잘 만들었을까



1/200sec | F/4.0 | 28.0mm | ISO-100


장미축제 입구

제작년까지는 축제때만 현수막으로 만들어서 축제임을 알렸는데 올해부터는 많이 신경을 쓴 것 같다.

이 축제가 점점 커져서 우리 동네가 더 유명해졌으면 좋겠다 ㅎㅎ


1/1600sec | F/1.8 | 55.0mm | ISO-100


1/125sec | F/4.0 | 28.0mm | ISO-100






1/100sec | F/4.0 | 28.0mm | ISO-100


내눈에 제일 신기했던 장미는 이 파란색 장미였다.

파란색 장미 자체를 처음봐서 당연히 인조인 줄 알았는데

만져보니 생화였다 향기도 났다.












저작자 표시
신고

'보물창고 > 추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미축제 마지막날 [밤]  (0) 2017.05.22
장미축제 마지막날 [낮]  (0) 2017.05.22
장미축제 2일차  (0) 2017.05.20
장미 축제 1일차  (0) 2017.05.20

5월 19일은 장미축제 1일차였다.

낮에도 뚝방길을 한번 걸어보려했지만

18일날 밤을 새서 그런지 머리도 아프고 날씨도 너무 더워서 그냥 밤에 왔다.




1/20sec | F/4.0 | 55.0mm | ISO-6400


집을 나서자마자 하트모양 머리핀을 팔고 있었다.

집앞부터 축제 분위기라니 ㅎㅎ 참 좋다








1/40sec | F/4.0 | 55.0mm | ISO-6400



친구와 함께 왔으면 머리핀을 하나쯤 샀을텐데 ㅎㅎ

사진 찍어줄 사람이 없는 관계로 그냥 안샀다

2일차에는 그냥 사버릴까




1/60sec | F/4.0 | 55.0mm | ISO-2500



가나안 슈퍼 사거리에서부터 인파가 예사롭지 않았다.

어쩌면 이때 그냥 집으로 돌아가야 했을지도 모른다




1/40sec | F/4.0 | 28.0mm | ISO-6400



뚝방길 횡단보도 건너편에서 찍은 장미축제 시장 ^~^

차가 다니는 도로에 천막을 치고 장사들을 하는데

도로가 좁아지는 바람에 차가 잘 못지나다닌다

사람들의 안전을 위해 계단을 폐쇄하고 도로에는 security들이 있었다.



1/30sec | F/4.0 | 28.0mm | ISO-6400

텐트들이 끝을 알수가 없을 정도로 길게 늘어서있다.


1/10sec | F/4.0 | 28.0mm | ISO-6400




1/13sec | F/4.0 | 28.0mm | ISO-6400



1/15sec | F/4.0 | 28.0mm | ISO-6400




홍대는 게임이 안될정도로 사람들이 붐볐다

평소엔 3분이면 지나가는 거리를 30분은 지나야했다

그리고 이 거리를 지나다가

결국..

tt350s의 뚜껑을 잃어버리고야 말았다




1/40sec | F/4.0 | 28.0mm | ISO-6400


1/25sec | F/4.0 | 28.0mm | ISO-6400


시장에서 파는 음식은 다 맛있어보인다

없는 음식이 없다

곱창 막창부터 시작해서 문어숙회 꼬치

허파볶음같은 처음들어본 음식들이랑

닭꼬치나 떡순튀같은 흔한 음식들까지..


그중에 오늘 우리가 시장에서 산 음식은

식혜와 문어꼬치, 떡갈비와 홍어찜 야채김밥 이었다

(야채김밥은 왜 산지 알 수가 없다.)




1/6sec | F/4.0 | 28.0mm | ISO-6400

1/5sec | F/4.0 | 28.0mm | ISO-6400















1/30sec | F/4.0 | 28.0mm | ISO-6400

1/60sec | F/4.0 | 28.0mm | ISO-6400





파전이 먹고싶었지만 포장이 안된다고 해서 먹을 수 없었다.

하긴 축제땐 그곳의 분위기를 즐기며 먹어야 더 흥이 날것 같다.

사실 지금 생각해보면 집으로 포장해가서 먹을정도의 퀄리티들은 아니었다.ㅎㅎ

그렇지만 그곳에서 먹기엔 너무 사람이 많아서 정신없었다



1/8sec | F/4.0 | 28.0mm | ISO-6400

1/60sec | F/4.0 | 28.0mm | ISO-3200









1/20sec | F/4.0 | 28.0mm | ISO-6400




플래시 뚜껑을 잃어버린건 난데 오히려 엄마가 더 속상해해서

내가 위로를 해줘야했다 ㅜㅜ 어이가 없는 하루였다

내일도 모레도 축제는 있으니

내일이랑 모레를 기대해야겠다




저작자 표시
신고

'보물창고 > 추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미축제 마지막날 [밤]  (0) 2017.05.22
장미축제 마지막날 [낮]  (0) 2017.05.22
장미축제 2일차  (0) 2017.05.20
장미 축제 1일차  (0) 2017.05.20

+ Recent posts